"칭찬일까? 디스일까?"...허지웅, 임지연 연기 NO 얼굴 GOOD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사진=JTBC '썰전'>

영화 '간신'에서 단희 역을 맡은 배우 임지연을 향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그녀를 향한 허지웅의 돌직구가 재조명되고 있다.


허지웅은 지난해 6월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충무로 우는 남자들, 흥행은 미모순이 아니잖아요'를 주제로 '인간중독'의 임지연에 대해 이야기했다.


당시 허지웅은 "임지연 씨가 얼굴은 너무 좋다. 절대 안 고쳤으면 좋겠다. 그런데 연기가 안 된다"며 독설을 날렸다.


이어 "연기가 안되니까 나중엔 임지연 씨를 사랑하는 송승헌 씨가 정신병을 앓고 있는 것 아닌가 착각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정말 희귀하고 좋은 얼굴인만큼 앞으로도 계속 봤으면 좋겠다"며 "이번 영화를 발판 삼아 성장하길 바란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임지연이 열연 중인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는 황금 수저를 입에 물고 태어난 재벌 딸과 황금사다리를 오르려는 개천용, 두 사람의 불평등한 계급 간 로맨스를 통해 진정한 사랑의 의미와 오포 세대 청춘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청춘 멜로드라마다.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