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사장단 "메르스 사태 참담한 심정… 엘리엇 소송, 시장이 판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 DB
/사진=머니투데이 DB


삼성 사장단이 삼성서울병원의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확산 사태에 대해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삼성 사장단은 17일 열린 수요사장단 회의 말미에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국민 앞에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사장단은 또 이번 메르스 사태의 빠른 수습을 위해 병원은 물론 그룹차원에서 할 수 있는 것은 최대한 지원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병원의 위기대응 능력에 대한 대대적인 혁신이 필요하다는 지적도 나왔다. 다만 구체적으로 어떻게 변화할지 여부에 대해선 공개되지 않았다.

최근 경제계에서 빅이슈로 불거진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매니지펀트 소송 건에 대해선  "시장이 판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용암 삼성증권 사장은 이날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합병 공시 이후 주가가 급등했는데 엘리엇이 공격하면서 주가가 빠졌다"며 "이는 시장이 뭘 원하는지 분명히 알 수 있다. 시장의 반응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윤주화 제일모직 패션부문 사장도 "시장반응을 보면 잘 알 수 있다"며 "회사 경영진은 합병과 관련해 회사와 주주들에게 득이 되는 방향으로 경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윤 사장은 "최근 일부 반대 의견을 낸 투자자가 있어 주가가 많이 빠지고 있지만 무엇이 정답인지는 시장에서 나온다"고 말했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7.43상승 1.5609:24 05/25
  • 코스닥 : 864.33하락 0.7409:24 05/25
  • 원달러 : 1263.00하락 3.209:24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09:24 05/25
  • 금 : 1865.40상승 17.609:24 05/25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