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인준, 유승민 "내일 오전 중으로 끝내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교안 인준'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황교안 인준'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황교안 인준'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17일 황교안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 처리와 관련, "국회의장을 설득해 대정부질문 순서를 바꿔서라도 내일 오전 중으로 끝내겠다"고 말했다.

유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중진연석회의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어제까지 야당 원내대표를 만나고 또 여야 원내수석부대표간에 회담도 하고, 의장을 설득했다. 그러나 의장의 동의를 끌어내지 못하고 야당도 아직 합의를 해주지 않고 있다"며 "의장에게 오늘 오후 2시 내지 내일 아침 오전 표결을 요구할 생각"이라고 설명했다.

정의화 국회의장이 여당 단독 처리는 안 된다고 언급한 것에 대해서는 "의장은 계속 그런 입장"이라며 "우리는 단독이라도 빨리 열어달라고 주장을 하는데 의장은 국무총리가 일을 시작하는데 표결을 찬성하든 반대하든 여야가 표결에 참여하는 모습이 좋겠다는 뜻을 아직 갖고 있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317.05상승 25.0410:46 07/07
  • 코스닥 : 751.34상승 6.7110:46 07/07
  • 원달러 : 1307.40상승 1.110:46 07/07
  • 두바이유 : 101.73하락 9.3410:46 07/07
  • 금 : 1736.50하락 27.410:46 07/07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