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웅섭 "불완전판매한 보험사에 패널티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허경 기자
사진=뉴스1 허경 기자
진웅섭 금융감독원장 불완전판매로 실손의료보험이 중복가입 됐을 때 해당 보험사의 환급금 금리를 인상하는 방안을 검토할 방침이다.

이날 17일 국회 정무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진 원장은 “현재는 불완전판매로 인한 중복가입으로 확인될 경우 기존 납입 금액에 시장이자율을 고려한 금액을 돌려주고 있다”며 “그 이상의 금리를 적용하는 벌칙조항은 현재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이어 “돌려주는 납입 금액에 대해 법정 최고금리를 적용하는 등 패널티를 준다면 보험사의 불완전 판매를 막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7.47하락 19.9111:10 05/24
  • 코스닥 : 879.16하락 4.4311:10 05/24
  • 원달러 : 1264.70상승 0.611:10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1:10 05/24
  • 금 : 1847.80상승 5.711:10 05/24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