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메르스 141번 환자 동선 중 한곳, 관광지 직원 2명 '음성' 판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 메르스' /자료=YTN 뉴스 캡처
'제주 메르스' /자료=YTN 뉴스 캡처

'제주 메르스'


제주특별자치도는 메르스 141번 환자가 다녀간 것으로 알려진 제주도 내 한 사설 관광지의 직원 2명이 메르스 의심신고를 했지만 검사결과 음정판정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도는 이 의심신고자 2명에 대해 20일 다시 2차 메르스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하지만 이 관광지는 역학조사단이 CCTV로 동선을 파악한 결과 이 환자가 현장까지는 갔지만 시설은 이용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도 메르스대책본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이 환자 일행은 7일 오전 11시24분부터 오후 1시7분까지 이 관광지를 들렀던 것으로 확인됐다.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