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허지웅, "어머니는 내 헤어스타일이 극혐이라 하셨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마녀사냥’ 허지웅이 자신의 헤어스타일에 대해 언급했다.


허지웅은 1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마녀사냥’에서 “2주 동안 머리를 내리고 나왔는데 그 모습을 보신 어머니가 연달아 ‘극혐’이라고 문자를 보내셨다”고 털어놨다.


이어 유세윤이 “원래 어머니들이 내린 머리를 싫어하신다”고 언급했고, 허지웅은 “내가 지금 나이가 몇인데 헤어스타일로 잔소리를 듣냐”고 반박했다.


결국 허지웅은 “그래서 SNS를 통해 투표까지 했다”며 내린 머리와 올린 머리 중 어느 것이 나은지 투표를 진행했던 일까지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JTBC '마녀사냥'>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