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교회 총격 범인, 백인 우월주의 조장 웹문서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州) 찰스턴의 이매뉴얼 아프리칸 감리교회에서 총기를 난사해 9명을 숨지게 한 딜런 루프(21)가 19일(현지시간) 화상을 통해 법원의 보석 심리에 참여했다/사진=©로이터=뉴스1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州) 찰스턴의 이매뉴얼 아프리칸 감리교회에서 총기를 난사해 9명을 숨지게 한 딜런 루프(21)가 19일(현지시간) 화상을 통해 법원의 보석 심리에 참여했다/사진=©로이터=뉴스1
'미국 교회 총격'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 주 흑인교회에서 벌어진 총기난사 사건의 범인이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선언문' 성격의 웹문서가 발견됐다.

20일(현지시간) NBC뉴스 등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17일 발생한 이 사건의 용의자 딜런 로프가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마지막 로디지아인'이라는 제목의 웹문서가 로프의 이름으로 등록된 인터넷주소를 통해 발견됐다.

이 웹문서는 백인 우월주의를 조장하는 내용의 2400여 단어 분량의 문서다. 제목의 '로디지아' 역시 현재의 아프리카 짐바브웨의 일부 지역에서 소수 백인들이 일방적으로 독립을 선언할 때 사용했던 명칭으로, 흑인 차별과 관련된 단어로 꼽힌다.

'트레이번 마틴 사건이 나를 일깨웠다'거나 '지머먼이 옳았다'는 등의 구절도 이 웹문서에 있었다. 자경단원으로 일하던 조지 지머먼은 2012년 2월 플로리다 주 샌퍼드에서 당시 17세였던 비무장 흑인 청년 트레이번 마틴과 다투던 중 마틴에게 총격을 가해 숨지게 한 인물이다.

미국 언론들은 현재 경찰이 이 웹문서 내용의 진실성 여부를 조사하고 있고 아직은 이 문서가 용의자에 의해 작성됐는지 알 수 없다면서도, 만약 실제로 용의자가 작성한 문서라면 증오범죄 혐의의 중요한 증거가 될 것이라고 풀이했다.

인터넷에선 로프가 성조기를 불태우거나 남부연합기와 총을 든 사진들도 발견됐다고 BBC방송이 보도했다.

앞서 유서깊은 흑인교회인 이매뉴얼 아프리칸 감리교회에서 발생한 이번 사건으로 저녁 성경 공부를 하던 신자 9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 교회는 21일 예배를 위해 교회를 다시 열 방침이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