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경륜 '최고의 별'은… 이사장배 26일부터 '불꽃 경합'

'스피돔 대세' 박용범, 지난해 준우승 '아쉬움' 풀까… 김주상·이현구·김현경·정종진·이명현 등 경합 예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6일부터 광명스피돔에서 3일간 열리는 '2015 네티즌선정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대상경륜'이 올 상반기 경륜 '최고의 별'을 가린다./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26일부터 광명스피돔에서 3일간 열리는 '2015 네티즌선정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대상경륜'이 올 상반기 경륜 '최고의 별'을 가린다./사진제공=국민체육진흥공단
상반기 경륜 '최고의 별'은 누가 될까.

올 시즌 상반기 '경륜왕'을 향한 선수들의 거침없는 질주가 26일부터 스피돔을 뜨겁게 달군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이창섭) 경륜경정사업본부는 오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광명스피돔에서 '2015 네티즌선정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대상경륜'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상반기 그랑프리라 불릴 만큼 경륜 최고의 건각들이 총출동하는 대회라 한 치 양보 없는 불꽃 튀는 경합이 예상된다.

이번 대회는 경륜 최강자 그룹인 특선급 28명을 비롯한 총 98명이 금요예선(26일)부터 토너먼트 방식으로 상반기 경륜왕에 도전한다. 27일 토요일에는 준결승, 그리고 28일 일요일 대망의 챔피언 결정전을 통해 급별 최고 선수를 가리게 된다.

기존 대상과 달리 이사장배는 네티즌선정이라는 대회 명에 걸맞게 경륜팬들의 인기 순으로 출전자격이 주어진다. 프로야구로 치면 '올스타전'에 해당한다. 다만 경륜 최고스타 그룹인 슈퍼특선급의 박용범, 이현구, 김주상 등 7명은 자동 출전한다. 특선급 나머지 21명은 팬들의 다득표 순으로 선발권을 획득했다.

올스타 선정을 위해 경륜은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5월 29일부터 6월 7일까지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고, 총 1761명이 참여했다.

그 결과, 가장 많은 팬들의 선택을 받은 선수는 2011-2012 그랑프리 챔피언인 특선급 이명현(31·16기)으로 532표를 얻었다. 올 시즌 김주상과 더불어 유성팀의 쌍두마차인 김현경(34·11기)이 433표로 2위, 올 시즌 데뷔 3년차 스피돔 '돌풍의 주역' 정종진(28·20기)이 376표로 3위에 올랐다.

이밖에 강재원(350표), 황순철(329표), 김배영(320표) 노태경(293표) 등 21명의 특선급 선수들이 올스타전 진출 티켓을 따냈다. 또 우수급에서는 194표를 얻은 이진영이, 선발급에서는 223표를 얻은 유정주가 각각 최다 득표를 받아 본선진출에 성공했다.

이번 대회 최고의 관심사는 과연 누가 상반기 특선급 패권을 쥘 것이냐다. 객관적 전력상 현재 '별 중의 별'은 박용범(27·18기)이다. 다승(22승)과 랭킹 1위인 그는 두 달 전 개최된 대상(스포츠조선) 우승컵을 들어 올렸고, 이후에도 승승장구하며 팬들의 가장 큰 신뢰를 받고 있다.

박용범은 지난해 역대 최고 상금왕(2억4813만원)의 주인공이자 랭킹 1위로 시즌을 마감했으며 올해 역시 전성기를 이어가고 있다. 올 시즌 그가 거둔 22승 중 19승이 추입으로 승리했을 만큼 결승전 앞에서 폭발적인 페달링으로 치고 나오는 힘이 가장 뛰어난 선수다.

현재까지 기세를 봤을 때 박용범을 뛰어넘을 대항마가 없다는 게 경륜전문가들의 분석이다. 하지만 방심은 금물.

김주상(32·13기)과 이현구(32·16기)는 물론 올 시즌 그를 꺽은 바 있는 김현경(34·11기) 역시 결코 만만치 않은 상대다. 또 박용범의 뒤를 이를 재목으로 꼽히는 신예 정종진(28·20기)이 유력한 다크호스로 꼽힌다. 그는 지난해 랭킹 35위에서 9위로 껑충 뛰어올랐고 지난주 2연승을 질주했다. 여기에 '전통 강자' 이명현(31·16기) 역시 부활을 꿈꿀 것으로 보인다.

특선급 챔피언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18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2, 3위에게는 각각 1300만원과 1200만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28일 결승전(13경주) 종료 후 스피돔 인필드에서 열린다.

최고의 특급 이벤트인 만큼 경품도 푸짐하다. 경륜경정사업본부는 이번 대상 기간 광명스피돔과 17개 지점을 찾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결승전이 열리는 28일(일) 추첨을 통해 중형자동차(1명)와 고급자전거(50명)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경륜관계자는 "이번 대회는 그랑프리에 버금가는 최고 대회라 불러도 손색이 없을 만큼 빅매치이다. 손에 땀을 쥐게 할 만큼 흥미진진한 강자들의 맞대결이 예상돼 팬들의 큰 관심을 불러 모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