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국내외서 6676억원 규모 공사 2건 수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9일 싱가포르 육상교통청 청사에서 열린 싱가포르 T3008 프로젝트 계약 서명식에서 오두환 GS건설 인프라부문 대표(오른쪽)와 추아총켕 싱가포르 LTA 부사장(왼쪽)이 계약서에 서명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GS건설 제공.
지난 19일 싱가포르 육상교통청 청사에서 열린 싱가포르 T3008 프로젝트 계약 서명식에서 오두환 GS건설 인프라부문 대표(오른쪽)와 추아총켕 싱가포르 LTA 부사장(왼쪽)이 계약서에 서명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GS건설 제공.
GS건설은 국내외에서 총 6676억원 규모 플랜트와 인프라 사업 각 1건씩 2건을 수주했다고 22일 밝혔다.

우선 GS건설이 이번 국내에서 수주한 원(0NE) 프로젝트는 울산 울주군 온산읍의 대한유화공장 내 석유화학플랜트를 증설하는 공사다. 기간은 총 22개월이다. 금액은 3113억원 규모로 대한유화주식회사가 발주했다.

연간 에틸렌 49만t과 BTX 22만t을 생산하던 기존 시설을 원 프로젝트를 통해 에틸렌 80만t, BTX 30만t을 생산하게 되며 추가로 프로필렌도 연간 15만t을 생산하게 된다. 또한 쿨링 타워와 납사 탱크 등 시설 10기도 증설한다.

GS건설이 외국에서 수주한 공사는 싱가포르 교통부 산하 육상교통청(LTA)이 발주한 3억2000만달러(한화 약 3563억원) 규모의 T3008 프로젝트다.

싱가포르 북부 우드랜즈 지역과 창이공항 인근 지역을 연결하는 총 연장 43㎞의 톰슨 이스트코스트 라인 지하철 공사 구간 중 하나로, GS건설은 차량기지 공사를 할 수 있도록 연약한 지반을 개량하는 토공과 기초공사를 맡는다.

공사는 GS건설이 단독 수행하며 공사기간은 약 33개월로 2018년 2월 준공 예정이다. 이에 따라 GS건설은 싱가포르에서 지하철 공사로만 모두 6건, 총 1조8000억원 규모의 공사실적을 보유하게 됐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5:30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5:30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5:3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5:30 03/02
  • 금 : 64.23하락 0.0615:30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