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메르스로 각종 행사 '올스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
구리시, 메르스로 각종 행사 '올스톱'
리시 메르스'

21일 메르스 확진자가 발생한 구리시가 메르스 확산 저지를 위해 발빠르게 대처하고 있다.

구리시는 오는 27일 계획된 중고물품 나눔장터를 취소하고 오는 26일 예정된 구리시교향악단 정기연주회 개최를 연기했다.

구리시는 홈페이지를 통해 메르스 양성환자가 거쳐간 병원을 공개하고 병원 출입을 폐쇄하는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다.

구리시에 따르면 서울 건국대병원에 입원했던 서울 성동구 주민이 구리시 인창동 소재의 카이저병원과 수택1동 소재 속편한내과를 방문한 것을 토대로 역학조사를 벌여 해당 병원을 폐쇄했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45.52하락 50.5910:31 03/09
  • 코스닥 : 882.57하락 22.210:31 03/09
  • 원달러 : 1143.70상승 10.510:31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31 03/09
  • 금 : 68.32상승 1.9510:31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