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말고 좋은인연으로"...강균성 최희, 썸인가? 비즈니스인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사진=SBS '썸남썸녀'>

방송인 최희가 강균성에게 방송이 아닌 좋은 인연으로 이어가자며 호감을 표시했다.


지난 6월 23일 방송된 SBS ‘썸남썸녀’에서 최희와 강균성은 함께 야밤 한강 데이트를 했다.

강균성은 “너무 늦은 시간에 불러서 미안하다”라고 사과했고 최희는 “오빠 피곤하지 않느냐. 난 자다 왔다”라며 다정하게 말했다.


두 사람은 잠시 말을 줄이고 설렘을 공유했다. 최희가 강균성에게 왜 여자친구가 없느냐고 묻자, 강균성은 “마음에 맞는 사람을 찾고 있는 중이다”라고 답했다.


이어 그는 “방송과 상관없이 어떤 연인으로 갈 수 있는 길도 있을 것이고 정말 좋은 오빠 동생 같이 될 수 있는 인연이 될 수 있는 거다”라며 마음을 편안하게 했다.


최희는 “방송을 통해 만나는 게 더 어려운 거다. 정말 솔직하고자 했지만 그래도 어렵다”라고 말했다. 강균성은 “방송이 아니라 방송 외적으로 편안하게 시간 될 때 지인들과 만나면서 대화도 하고 밥 한끼도 하자”라고 고백했다. 최희는 감격스러워하며 "방송 말고 좋은 인연으로..."라고 방송 외적으로 좋은 인연을 만들어가자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썸남썸녀'는 솔로 남녀 스타들이 진정한 사랑 찾기라는 목표로 함께 생활하면서 벌어지는 관찰 예능프로그램이다.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