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테라젠이텍스, 자회사 새기술 개발에 주가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테라젠이텍스가 자회사인 지놈케어의 비침습적 태아 기형아검사 ‘제노맘’ 서비스 출시에 힘입어 주가 급등세를 탔다.

테라젠이텍스는 24일 오후 2시50분 기준으로 전날 8900원보다 2100원(23.6%) 오른 1만1000원에 거래됐다.

제노맘은 글로벌 의료기기 전문기업 라이프테크놀로지스코리아가 지난 1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받은 차세대 염기서열분석(NGS) 장비 ‘퍼스널 게놈 머신 DX’(Personal Genome Machine Dx)를 기반으로 한다.

지놈케어는 지난 2012년부터 이 장비를 기반으로 비침습적 태아 기형아검사 기술을 개발해 왔다. 지난해 10월 SCI(과학기술논문 색인지수)급 학술지인 ‘PLOS ONE’에 논문을 발표하며 그 기술력을 입증한 바 있다는 설명이다.

제노맘은 임신부 혈액을 소량만 채취해 태아의 염색체 이상에 의한 기형 유무를 판단하는 최신 산전 기형아 검사법이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6.24상승 1110:06 09/27
  • 코스닥 : 1034.51하락 2.5210:06 09/27
  • 원달러 : 1176.40하락 0.110:06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0:06 09/27
  • 금 : 74.77상승 0.6610:06 09/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