튀니지 해변, 최소 38명 사망…휴양지에서 무슨 일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튀니지 해변 총기난사 사건. /사진=YTN 캡처
튀니지 해변 총기난사 사건. /사진=YTN 캡처
'튀니지 해변'

북아프리카 튀니지의 한 휴양지에서 참변이 일어났다. 

26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북아프리카 튀니지 해안휴양지 수스의 호텔서 일어난 무장괴한의 총 난사로 인한 사망자가 최소 38명으로 늘었다. 

이날 수스의 임페리얼 마르하바 호텔과 벨레뷰 호텔 앞 해변은 갑작스러운 총성으로 아수라장이 됐다. 

총을 난사한 범인은 튀니지 대학생 세이페딘 레그쥐(23). 그는 수영복 차림으로 호텔에 잠입한 후, 해변가 파라솔 속에 총을 감춰 휴양객들을 향해 난사했다.

이 과정에서 최소 38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레그쥐는 튀니지 중부의 실리아나 지역의 가포 출신으로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가 자칭 칼리프 국가를 선언한 지 1년을 나흘 앞두고 유럽인들이 즐겨찾는 휴양지를 테러 목표로 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정부는 긴급안보회의를 열고 추가 테러에 대비해 경계 조치 강화에 나섰다.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8:05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8:05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8:0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8:0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