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카드결제도 스마트워치로… "지갑도, 카드도 필요없다"

신한카드는 업계 최초로 ‘스마트워치 결제서비스’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앞으론 불편하게 주머니 속에서 스마트폰을 꺼내지 않고도 결제가 가능해졌다.

신한카드는 업계 최초로 안드로이드웨어 (Android Wear)기반의 스마트워치를 통해 결제가 가능한 ‘스마트워치 결제서비스’를 시작한다.
이제 카드결제도 스마트워치로… "지갑도, 카드도 필요없다"

신한카드는 28일 ‘신한 앱카드’, ‘신한 Smart매니저’ 및 ‘올댓쇼핑&월렛’등의 3개 앱을 통해 12가지 서비스를 스마트워치에서도 이용이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먼저 스마트워치에서 ‘앱카드’ 앱을 실행해 비밀번호 6자리만 입력하면 결제용 바코드나 QR코드, 혹은 1회용 카드번호가 생성돼 앱카드 결제 단말기가 설치된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간편하게 쓸 수 있다.

또한 ‘신한 Smart매니저’ 앱을 통해서는 이용대금 명세서, 최근 이용내역, 다음달 결제 예정금액, 이용가능한도, 포인트, 샐리(Sally,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기반 개인 맞춤형 자동할인 서비스)등을 스마트워치로 편리하게 조회할 수 있다. 여기에 고객센터 간편연결 기능도 추가했다.

한편 ‘올댓쇼핑&월렛’ 앱에서는 스탬프, 모바일쿠폰, 추천 샐리 조회 및 추가 서비스를 제공하고 올댓쇼핑 ‘나우딜’ 푸시(Push) 알림도 실시간으로 알려줘 스마트워치 상에서의 기능을 극대화했다.

실제 신한카드는 스마트워치용 앱을 개발하면서 작은 화면에서도 편리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UI(User Interface) 및 UX(User Experience) 설계에 많은 공을 기울였다.

스마트폰에서 위의 세가지 앱을 이용중인 고객이라면 스마트폰 상에서 업데이트만 해도 스마트워치에 자동으로 앱이 설치된다. 앱을 스마트폰에 처음 내려 받는 고객도 스마트워치에 자동으로 설치돼 따로따로 앱을 설치하는 불편함을 없앤 것도 특징이다.

향후 신한카드는 제조사의 OS(운영체계)에 맞는 스마트워치 앱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애플워치용 앱은 7월에 오픈할 예정이며, 삼성전자의 ‘타이젠(TIZEN)’과 LG전자의 ‘LG 웨어러블 플랫폼’에도 적용되는 앱을 스마트워치 출시에 맞춰 내놓음으로써 궁극적으로는 국내에서 판매되는 모든 스마트워치에서 신한카드의 앱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개시로 스마트워치 등 웨어러블 기기를 활용한 핀테크 서비스로 오프라인에서의 결제를 위해 매번 스마트폰을 꺼내야 하는 불편함을 없앴다”며 “신한카드가 지닌 핀테크 서비스 역량을 통해 고객들의 카드사용 편의성이 한 차원 높아졌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282.00상승 5.8114:56 06/24
  • 코스닥 : 1013.27하락 3.1914:56 06/24
  • 원달러 : 1135.20하락 2.514:56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4:56 06/24
  • 금 : 73.43상승 0.9114:56 06/24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