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호 방북 일정 추후 재협의… 방북단 "북, 다시 만나기로 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희호 방북'

30일 남북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이희호 여사의 방북 일정을 추후 재협의하기로 결정했다.

김대중평화센터 이사인 김성재 전 문화부 장관 등 5명은 이날 북한 개성공단에서 아태평화위원회 관계자들을 만나 이희호 여사의 방북 시기 등을 조율하고 파주 경의선 남북출입사무소에 도착해 이같이 밝혔다.

김성재 이사는 "여사가 7월 안에 방문을 하고 싶어한다는 것을 북측에 알렸다"며 "북측은 충분히 돌아가 상부에 보고하고, 연락해서 다시 만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돌아가서 여사에게 (상황을) 보고하고, 북측에 연락을 해서 다시 만나 일정을 협의한 후 여사와 함께 방북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