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두르세요"…문화누리카드 발급기간 연장, 지자체 예산 소진될 때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올해 상반기 문화누리카드 발급기간(2015년 2월~4월) 동안 미처 신청하지 못했던 미발급자를 대상으로 하반기에 추가발급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문화누리카드에 대한 기초·차상위 계층의 혜택을 확대하고 카드 발급·이용을 필요로 하는 대상자에 대해 가능한 범위에서 최대한 지원하기 위함이다.

추가 발급기간은 2015년7월1일 ~ 12월31일까지이며, 대상자는 2015년도 상반기 발급기간 중 문화누리카드를 신청하지 못한 기초·차상위 계층(6세 이상)이다.

문화누리카드 발급 신청은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나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www.문화누리카드.kr)에서 할 수 있다. 신청자에게는 연간 5만 원 한도의 문화누리카드가 개인당 1매가 발급되며, 필요에 따라 가족끼리 1매로 합산하여 사용 가능하다. 또한, 카드 내 본인 개인 비용을 10만원 이내에 한하여 추가 충전하여 사용할 수 있다.

카드 발급기간이 연장됨에 따라 이용기간이 연장된다. 기존 카드 이용기간은 11월 30일까지였으나, 2개월 더 연장되어 2016년 1월 31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이용 기간 내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을 경우 다음 해 발급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므로 기간 내 1회 이상 사용해야한다.
▲지역별 사업 주관처
▲지역별 사업 주관처
한편, 이번 발급기간은 추가로 추진함에 따라 발급예산은 각 지자체 예산 범위 내에서 이루어지며, 예산 소진 시 발급이 마감된다.

문화누리카드는 영화․공연․전시 관람, 숙박, 여행, 국내 4대 프로스포츠 관람 등 문화, 관광 분야 및 스포츠 관람에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용처 및 이용 방법은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문화누리카드 소지자는 ‘나눔티켓’(www.나눔티켓.or.kr)을 통해 공연 및 전시 등을 무료 또는 할인된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는 부가적인 혜택도 누릴 수 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문화누리카드 사업의 지속적인 확대로 통합적 문화복지 서비스를 제공하여 소외계층의 문화융성 경험과 삶의 질 향상에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25상승 34.7311:50 05/18
  • 코스닥 : 966.99상승 4.4911:50 05/18
  • 원달러 : 1133.20하락 1.611:5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1:50 05/18
  • 금 : 67.17상승 1.9111:50 05/18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토요타코리아, 2022년형 뉴 캠리 공개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