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호 태풍 '찬홈' 이어 10호 태풍 '린파' 경로 주시, 다음주 한반도 영향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호 태풍 경로' /자료=기상청 제공
'10호 태풍 경로' /자료=기상청 제공
'린파' '태풍' '9호 태풍 경로' '10호 태풍 경로'

9호 태풍 '찬홈'에 이어 10호 태풍 '린파'가 북상중이어서 한반도가 영향권에 들지 관심이 모인다.

기상청은 3일 오전 3시 현재 태풍 린파가 필리핀 마닐라 동쪽 약 770km 부근 해상에 근접해 대만을 상륙한 후 북상할 것으로 예보했다. 린파는 마카오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연꽃을 의미한다.

기상청은 린파에 대해 25~32m/s에 해당하는 바람2급 태풍으로 분류했다. 진행속도는 14.0km/h이며 중심기압은 996hPa, 최대풍속은 20.0m/s라고 밝혔다. 세계기상기구 구분으로 강한 열대폭풍과 비슷한 수준이다. 태풍 린파로 인해 다음 주 한국에 영향을 끼치는 장마전선이 더욱 강해질 가능성도 생겼다.

기상청은 "4~5일 후 태풍 위치가 유동적일 수 있으니 이후 발표되는 기상정보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괌 남동쪽 약 520km 부근 해상에서는 9호 태풍 찬홈도 북상하고 있다. 찬홈도 다음 주 한국에 간접적인 영향을 줄 전망이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