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관광청, '다양한 즐거움' 담은 글로벌 캠페인 영상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질랜드 관광청, '다양한 즐거움' 담은 글로벌 캠페인 영상 공개
뉴질랜드 관광청은 글로벌 캠페인 '100% Pure 뉴질랜드' 16주년을 맞아 새로운 메시지 ‘Every day a different journey’를 담은 신규 캠페인 영상과 캠페인 로고를 지난 7월 1일 발표했다.

뉴질랜드 관광청은 지난 1999년부터 16년간 ‘100% 퓨어 뉴질랜드(100% Pure New Zealand)’캠페인을 통해 뉴질랜드의 깨끗한 자연환경과 그 안에서 체험할 수 있는 경험을 통해 최고의 관광지로서 뉴질랜드의 모습을 표현해 왔다.

그리고 이번에 새로 발표한 캠페인 메시지는‘Every day a different journey’는‘뉴질랜드는 여행하는 하루하루 매 순간이 색다른 여정으로 느껴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에 신규 캠페인 영상도 뉴질랜드에서는 천혜의 대자연 경관뿐 아니라 개인이 선택하는 여행 일정과 테마에 따라 매 순간이 늘 새롭고 원하는 테마에 따라 다양한 즐거움을 제공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캠페인 영상에는 밀포드 사운드(Milford Sound), 아벨 타즈만(Abel Tasman), 타우포 호수(Lake Taupo), 호비튼(Hobbiton) 등 뉴질랜드를 대표하는 관광지 열한 곳이 약 2분 길이의 영상에 모두 담겼다.

이 밖에도 뉴질랜드 곳곳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경험을 영상을 통해 보여준다. 사이클, 하이킹, 크루즈, 요트, 골프, 헬리콥터 투어, 럭셔리, 호빗투어 등 여행자가 원하는 테마로 매번 색다른 여행을 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캠페인 영상은 다정한 커플이 다양한 액티비티와 장소를 한 공간에서 경험하는 듯한 모습을 빠르게 보여준다. 예를 들어 아벨 타즈만 국립공원의 바닷물로 뛰어든 커플은 이내 헤엄쳐 타우포 호수의 수면 위로 올라온다.

마오리 예술가‘Rangi KIPA’의 조각_뉴질랜드 관광청 제공 이미지

또한 새롭게 발표되는 VI (Visual Identity)는 글자를 디자인을 하는 뉴질랜드 유명 타이포그래퍼(typographer) 크리스 소워스비(Kris Sowersby)와 조각가 랑이 키파(RangiKipa), 뉴질랜드 고유 목재 기술을 통해 탄생했다. 천연 목재 조각을 통해 완성된 로고와 글자는 뉴질랜드 관광청의 모든 광고, 홍보, 마케팅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권희정 뉴질랜드 관광청 한국 지사장은 "뉴질랜드 관광청은‘100% Pure New Zealand’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청정한 자연을 알려왔다."며, "앞으로는 청정 자연과 함께 뉴질랜드 곳곳에서 손쉽게 접할 수 있는 특별한 명소를 알리는 것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뉴질랜드 관광청의 글로벌 캠페인 영상은 유튜브 채널(youtube.com/PureNewZealand), SNS 등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제공=뉴질랜드관광청>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5.35하락 33.9509:37 05/11
  • 코스닥 : 981.75하락 11.0509:37 05/11
  • 원달러 : 1117.80상승 409:37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09:37 05/11
  • 금 : 66.74상승 0.8409:37 05/11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