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예보, 9호~11호 태풍 한반도 몰려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1호 태풍 '낭카' /자료=기상청 제공
11호 태풍 '낭카' /자료=기상청 제공
'날씨예보' '태풍'

한반도에 9호 태풍 '찬홈'(CHANHOM)과 10호 태풍 '린파'(LINFA)에 이어 11호 태풍 '낭카'(NANGKA)까지 접근하고 있다.

11호 태풍 낭카는 괌 동쪽 1820km 부근 해상에 위치하고 있으며 현재 11km/h의 속도로 진행해 서쪽으로 이동 중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현재는 강도 '중', 강풍반경 250km의 소형 태풍이나 기상청은 점차 풍속이 세지고 강풍반경이 350km까지 넓어지며 강한 강도의 태풍으로 커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낭카는 말레이시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열대과일의 한 종류다.

앞서 북상 중인 9호 태풍 찬홈은 북쪽으로부터 남하하는 상층기압골의 진행 양상에 따라 유동적이지만 9일 이후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상황이다. 이 태풍은 진행 중 고온의 해수역에서 매우 강한 태풍으로 발달해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10호 태풍 '린파'는 7월5일 21시 기준 필리핀 마닐라 북북서쪽 약 4000km 부근 해상(17.9N, 119.5E)에서 시속 18km로 서진하고 있으며, 중심기압 985hPa, 중심최대풍속 27m/s로 강도 중의 소형 태풍이다.

한편, 오늘(6일)은 낮동안 30도 안팎의 더위가 계속되며 서울 30도, 대구는 27도까지 오르겠다. 오후에는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강원영서남부와 경북북부내륙을 중심으로 5~20mm정도의 소나기가 내리겠다.

오늘은 장마 전선이 다시 북상해, 밤에 제주도부터 장맛비가 시작돼 내일 새벽엔 남해안까지 올라와, 늦은 밤, 전국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이 비는 목요일까지 계속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