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버스사고 사망자 시신, 오늘(6일) 오후 1시 인천공항 도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버스사고' /사진=뉴스1(독자 제공)
'중국 버스사고' /사진=뉴스1(독자 제공)

'중국 버스사고'

중국 현지 버스사고로 숨진 지방행정연수원 공무원 등 10명의 시신이 오늘(6일) 오후 1시쯤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이날 행정자치부는 유가족 37명과 이들을 중국 현지에서 지원하던 공무원 10명과 통역 1명 등 48명도 이날 같은 항공편으로 귀국한다고 밝혔다. 시신은 인천공항에 도착한 후, 소속 자치단체 지역으로 옮겨진다.

장례는 사망 공무원의 소속 자치단체 주관 '지방자치단체 장'(시도 장 또는 시·구 장)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경상북도는 유가족들의 요청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한편, 중국 집안시 공안국은 고 최두영 지방행정연수원장의 사망 원인이 투신에 의한 자살이라고 결론내렸다. 시신은 중국 집안시 정부와 협의를 거쳐 이른 시일 내에 국내로 옮길 예정이다.

한편 현재 부상자 16명의 상태는 호전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5:30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5:30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5:30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5:30 05/12
  • 금 : 65.54하락 1.215:30 05/12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