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내면세점 발표 D-4, '프레젠테이션' 막판 변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세계그룹이 시내면세점 후보지로 최종 확정한 신세계백화점 본점 본관(명품관) 전경(위), 롯데피트인 면세점 전경. /사진제공=신세계그룹, 롯데그룹
신세계그룹이 시내면세점 후보지로 최종 확정한 신세계백화점 본점 본관(명품관) 전경(위), 롯데피트인 면세점 전경. /사진제공=신세계그룹, 롯데그룹
서울과 제주의 신규 면세점 사업권 선정 결과가 오는 10일로 예정된 가운데, 신청 기업들의 프레젠테이션(발표)이 막판 변수로 떠오르고 있다.

관세청에 따르면, 서울 면세점을 신청한 21곳에 대해 9일 프레젠테이션을 실시한다. 이어 10일 제주 면세점을 신청한 중견기업 3곳의 프레젠테이션이 끝난 후 전체적인 심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미 심사를 마친 사업계획서 서류와 실사 결과에 프레젠테이션 심사 점수를 종합해 최종 선정을 하겠다는 방침. 따라서 프레젠테이션으로 특허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아야 서울지역 면세점 사업권을 잡을 수 있다는 분석이다.

우선 대기업들의 뜨거운 경쟁이 펼쳐지고 있는 서울지역에서는 각 사의 CEO가 직접 나설 가능성이 높다는 게 업계 중론이다. HDC신라면세점은 공동대표인 양창훈 아이파크몰 사장과 한인규 호텔신라 부사장 중 한 사람이, 신세계디에프는 성영목 대표, 현대DF는 이동호 사장, SK네트웍스는 문종훈 사장,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황용득 대표 등이 나설 것으로 관측된다.

일각에선 최근 면세점 유치를 위해 적극적인 대외 활동을 펴고 있는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직접 나서는 것 아니냐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특허심사위원회의 심사는 5분가량의 프레젠테이션에 이어 20분간 심사위원들의 송곳 질문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심사위원들은 사업계획서 서류 심사와 현장 실사 과정에서 생긴 궁금증을 쏟아낼 것으로 보인다. 심사에는 해당업체 관계자 3명까지 출입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