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세계유산 등재, 윤병세 장관 "외교노력 값진 성과"… 마냥 반길 일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세계유산' /사진=유튜브 캡처
'일본 세계유산' /사진=유튜브 캡처

'일본 세계유산'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지난 5일 일본 내 조선인 강제노동 근대산업시설 23곳이 유엔 교육과학문화기구(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지정된 것과 관련, "우리의 정당한 우려가 충실히 반영되는 형태로 결정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세계유산위원회에서 일본 정부는 과거 1940년대에 한국인 등이 자기 의사에 반해 동원돼 가혹한 조건 하에서 강제로 노역한 사실이 있었음과 희생자를 기리기 위해 정보센터 설치 등의 조치를 취하겠다는 요지의 발표를 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이번 세계유산 등재 문제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역사적 사실이 있는 그대로 반영돼야 한다'는 우리의 원칙과 입장을 관철시켰다"며 "그 과정에 있어서도 한·일 양국간 극한 대립을 피하고 대화를 통해 문제를 풀어낼 수 있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이는 정상외교, 외교장관회담, 의원외교, 국제사회와의 공조 등 우리의 전방위적 외교노력이 이뤄낸 값진 성과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윤 장관은 그러면서 "정부는 최근 한·일 국교정상화 50주년 기념과 관련된 긍정적 움직임에 더해 이번 문제가 대화를 통해 원만히 해결된 것을 계기로 한·일 양국이 선순환적 관계 발전을 도모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5:30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5:30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5:3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5:30 05/18
  • 금 : 67.17상승 1.9115:30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