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남저수지 큰빗이끼벌레 대량 번식… 낙동강 양수 과정서 유입된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남저수지 큰빗이끼벌레' /자료사진=JTBC뉴스 캡처
'주남저수지 큰빗이끼벌레' /자료사진=JTBC뉴스 캡처

'주남저수지 큰빗이끼벌레'

경남 창원시 동읍 주남저수지와 산남 저수지 일대에 물 생태계에 악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진 '큰빗이끼벌레'가 출현하기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5일 마산·창원·진해 환경운동연합(이하 마창진 환경연합)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4일 주남저수지와 산남저수지 일대에서 큰빗이끼벌레가 대량으로 번식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이는 주남저수지에 매년 농번기 농업용수 확보를 위해 지난 4월 이후 낙동강 물을 양수하는 과정에서 유입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에 따라 마창진 환경연합은 창원시와 낙동강유역환경청·농어촌공사에 '큰빗이끼벌레'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최근 낙동강 부근의 큰빗이끼벌레 개체 수는 수십만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5:30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5:30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5:30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5:30 05/12
  • 금 : 65.54하락 1.215:30 05/12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제18회 자동차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