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혜 “출연작 시청률이 높지 않아 고민한 적 있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지혜 “출연작 시청률이 높지 않아 고민한 적 있어”
최근 ‘펀치’에서 냉철하고 야망 있는 유능한 검사지만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헌신하는 매력적인 역을 맡아 열연을 보여준 서지혜의 패션화보가 공개됐다.

이번 화보는 르샵, 레미떼, 스타일난다, 주줌 등으로 구성된 네 가지의 콘셉트로 진행됐다. 서울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화보 속 그는 침대 위 나른하고 섹시한 모습, 모던하고 시크한 모습, 아슬아슬한 여배우의 모습, 홍콩영화의 주인공 같은 모습까지 평소에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새로운 연기를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고 시도하는 연기자의 마음가짐을 여실히 드러냈다.

시청률이 많이 나오고 인기가 있는 작품이 이슈가 많이 되는데 자신의 작품 중 시청률이 잘나온 작품이 많지 않아 20대 중반쯤에는 ‘내가 연기를 잘하고 있는건가’ 그런 고민이 많아 힘들었다며 서지혜는 “이 길이 내 길이 맞는건지”라는 고민을 많이 했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지인이 “보고 배운 게 연기인데 네가 다른 것을 할 수 있겠니”라고 답을 했고 이에 “이왕 연기를 시작한 거 ‘더 열심히 해서 뭔가 이루자’ 하는 것보다는 ‘한 길을 파면 30~40대가 되면 인정을 받겠지. 인정을 받도록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다.

한편 서지혜는 “펀치의 최연진 캐릭터가 워낙 강해서 다음 작품이 조금 부담은 되지만 좋은 작품을 찾기 위해 열심히 계속 보고 있다”며 “새로운 캐릭터와 연기로 찾아가고 싶다”고 전했다.
서지혜 “출연작 시청률이 높지 않아 고민한 적 있어”
<이미지제공=레인보우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