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세·횡령·사기회생' 혐의 박성철 신원 회장, 내일(8일) 검찰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탈세·횡령·사기회생' 혐의 박성철 신원 회장, 내일(8일) 검찰조사
횡령·탈세·사기회생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패션그룹 신원의 박성철 회장이 오는 8일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한다.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세조사부(한동훈 부장검사)는 박 회장과 일정 조율 끝에 8일 오전 10시쯤 박 회장을 소환해 조사한다고 7일 밝혔다.

박 회장은 지난 2003년 신원그룹이 워크아웃을 졸업하는 과정에서 지주회사 격인 ㈜신원의 경영권을 되찾고자 가족과 지인 등의 명의로 주식을 매입하면서 수십억원의 세금을 포탈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밖에 100억원 상당의 회삿돈을 빼돌리고, 허위로 파산과 회생절차를 밟으면서 250억원이 넘는 채무를 편법으로 탕감받은 혐의도 있다.

검찰은 박 회장을 소환해 이같은 혐의에 대해 조사한 뒤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또 박 회장이 경영권을 확보하는 과정에서 정관계나 금융계에 금품 로비를 했는지에 대해서도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검찰은 지난 1일 마포구 신원그룹 본사와 박 회장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67상승 22.310:45 05/06
  • 코스닥 : 968.90상승 1.710:45 05/06
  • 원달러 : 1124.80상승 2.210:45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0:45 05/06
  • 금 : 67.76상승 3.3810:45 05/06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명불허전 보수다' 강연하는 유승민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장관 후보자들 비리 백화점 수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