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균 떡볶이 유통 '송학식품', 지난해 대표 투신사건 재조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장균 떡볶이' '송학식품 대표'

연매출 500억원을 올리며 3년 연속 떡 부분 시장점유율 1위 자리를 지켰던 송학식품이 대장균 등이 검출된 떡 180억원어치를 시중에 유통시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투신 자살한 송학식품 성호정 회장에 주목되고 있다.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A씨(63·여) 등 회사 관계자 13명은 지난해 6월부터 올해 1월까지 전국 대형마트나 재래시장 등지에 대장균과 식중독균이 검출된 떡볶이와 떡국용 떡 180억원어치를 불법 유통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식품위생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이 업체는 앞서 단속에 걸려 대장균이 검출된 제품의 회수 명령을 수차례 받았지만 제대로 제품을 거둬들이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중 일부는 2013년 1월 조작한 서류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해 해썹(HACCP·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인증을 받은 혐의(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도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떡 2700㎏을 납품받은 한 업체가 자체 조사해 대장균이 많이 나오자 모두 반품했다"며 "그러나 이를 폐기하지 않고 복지시설이나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운영되는 푸드뱅크에 내놓기도 했다"고 전했다.

한편 2010년 모범납세자'로 선정돼 철탄산업훈장을 받을 정도로 신망이 높았던 송학식품 성호정 회장은 지난해 5월 국세청의 세무조사를 받던 중 "먼저 가서 미안하다. 천국에서 만나자"는 유서를 남긴채 아파트 15층에서 뛰어내려 목숨을 끊었다.
 

  • 0%
  • 0%
  • 코스피 : 3286.83상승 10.6410:08 06/24
  • 코스닥 : 1012.33하락 4.1310:08 06/24
  • 원달러 : 1137.70보합 010:08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0:08 06/24
  • 금 : 73.43상승 0.9110:08 06/24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회의 들어서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