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스킨케어, '아침부터 밤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낮에 내리쬐는 따가운 햇빛을 피했다고 방심하면 금물이다. 여름철에는 자외선뿐만 아니라 밤 사이 틀어 두었던 에어컨 바람에 피부가 건조해지기 쉽고, 햇빛을 쐬지 않아도 높은 온도와 습도로 인해 피부표면의 온도가 올라 모공이 늘어지기 쉽기 때문이다.

이처럼 피부를 지치게 만드는 여름철인만큼 아침부터 밤까지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촉촉하고 탱탱한 여름 피부를 위한 시간대 별 맞춤 스킨케어 방법을 소개한다.

아침, 칙칙한 안색과 건조해진 피부가 고민? 촉촉한 수분 베이스로 기초를 탄탄하게!

여름철 스킨케어, '아침부터 밤까지'
열대야가 지속되는 여름, 에어컨과 선풍기를 틀고 잠드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피부 속 수분을 빼앗는 주범이다. 밤 동안 뺏긴 피부 속 수분을 채우기 위해서는 아침 세안 시 저자극 클렌저와 토너로 피부 표면의 유분기만 가볍게 제거하는 것이 좋다. 

또 세안 후엔 피부의 수분밸런스를 회복시켜 주는 촉촉한 에센스 타입의 기초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키엘의 ‘동안 볼륨 에센스’는 피부 속부터 차오르는 수분 탄력으로 탱탱한 동안 볼륨을 선사하는 제품이다. 피부 깊숙이 수분을 집중 공급해 하루 종일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며 비타민과 미네랄이 풍부한 시소 잎 추출물을 함유해 탄력을 잃은 피부에 속부터 차오르는 탄력을 선사한다.

또한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노화 및 손상을 예방하고 생기 있는 피부를 가꾸는데 도움을 준다. 쫀쫀한 에센스 제형이 바르자마자 산뜻한 워터 타입으로 변하는 혁신적인 ‘마이크로 워터 텍스처’ 기술을 적용, 가볍고 빠르게 흡수돼 여름철에 사용하기 특히 좋다. 50ml 7만 9000원대, 75ml 9만5000원대(한정수량).

낮, 열이 올라 피부가 붉어졌을 때에는 자외선 차단제부터 꼼꼼하게 살펴야

여름철 스킨케어, '아침부터 밤까지'
여름철 외출 후 피부가 급격히 붉어지고 열감이 느껴지는 경우가 많다. 강한 자외선으로 자극 받고 달아오른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는 피부에 덧발라도 자극이 없도록 순한 포뮬라와 보습성분이 함유 되어 있는 자외선 차단제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또한 장, 단파 자외선인 UVA와 UVB를 모두 막아 주는 제품인지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 UVA는 피부 깊숙이 침투해 세포를 손상시켜 광노화와 피부암을 유발하며, UVB는 단시간에도 피부화상을 일으킬 만큼 강렬한 자외선이다. 특히 땀과 피지 분비로 인해 자외선차단제가 씻겨 나가기 쉬운 여름철에는 2~3시간에 한 번 덧발라 주는 것이 좋다.

키엘의 ‘수분 자외선 차단제’는 업그레이드 된 자외선 차단 필터로 단파 UVA 및 UVB뿐만 아니라 장파 UVA까지 빈틈없이 강력하게 차단해주는 제품이다. SPF 50, PA+++로 강력한 자외선이 내리쬐는 여름철 사용하기 안성맞춤이다. 프렌치 로즈 성분이 자외선으로부터 민감해진 피부를 진정시키고 하루 종일 촉촉하게 유지한다.

또한 주름 개선 기능성 제품으로 안티에이징 케어가 가능하며 안티 폴루션 기능으로 미세먼지와 도시 공해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30ml 2만9000원대, 60ml 4만9000원대.

저녁, 자극받아 화끈거리는 피부에는? 쿨링 제품으로 피부 진정

여름철 스킨케어, '아침부터 밤까지'
하루 종일 자외선과 무더위로 자극 받아 예민해져 있는 피부에는 자기 전, 진정 케어가 필수다. 붉게 달아오르고 당기는 피부를 그대로 방치하면 피부의 콜라겐이 파괴되어 진피층이 손상을 입게 되는데 이는 피부 노화로 직결되기 때문.

또한 바캉스나 야외활동 후 피부가 화끈거리는 느낌이 든다면 이는 피부 표피가 1도 화상을 입은 상태로 즉시 피부를 차갑게 만들어 주는 것이 좋다. 열로 인한 피부 손상을 빠르게 완화 시키는 방법은 바르는 즉시 시원함을 선사하는 쿨링 수분 크림을 사용하는 것이다.

제품을 선택할 때는 유분감이 적고 수분이 가득한 젤 타입이 좋으며, 사용 전 냉장고에 살짝 넣어뒀다가 자기 전 피부에 듬뿍 올려 수면팩처럼 사용해 주면 효과적이다.

키엘의 ‘쿨링 수분 젤크림’은 멘톨 유도체의 상쾌하고 시원한 쿨링 효과로 피부 온도를 2도[1] 낮춰주어 여름철 더위에 지친 피부를 진정시켜분다. 빙하 당단백질과 사막 식물 추출물이 피부 깊숙이 수분을 공급해 촉촉하게 유지해주고, 키엘만의 보습 컨디셔너 성분이 피부를 번들거림 없이 산뜻하게 케어해 주는 제품이다. 50ml 3만9000원대, 125ml 7만5000원대(한정수량).

분당 로즈피부과 배지영 원장은 “여름철은 자외선으로 인해 주름, 다크스팟이 늘기 쉽고 열기로 인해 피부가 건조해지기 쉽다.” 며 “평소 충분한 수분과 비타민C 섭취는 물론 외출 시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하게 바르고 밤낮으로 보습 성분이 들어간 스킨케어 제품으로 꾸준히 관리해야 여름철 피부 노화를 막을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미지제공=키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