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사진] 신형 K5, '드디어 베일 벗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W사진] 신형 K5, '드디어 베일 벗다'
글로벌 중형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몰고올 기아자동차 '신형 K5'가 고성능 고연비로 새롭게 탄생했다.

기아자동차는 15일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박한우 사장 등 회사 관계자와 기자단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형 K5'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신형 K5'는 국내 차량 중 유일하게 '2개의 얼굴'이란 콘셉트를 바탕으로 차량 디자인을 달리해 'K5 MX(MODERN EXTREME)'와 'K5 SX(SPORTY EXTREME)'의 2가지 모델로 출시됐다.

특히 신형 K5는 디자인과 파워트레인의 선택 폭 확대, 7단 DCT 탑재를 통한 경제성 향상, 동급 최고 수준의 안전성, 한층 진일보한 주행성능,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와 제원 증대를 통한 넓고 편안한 실내공간, 최첨단 안전 및 편의사항 등 모든 면에서 동급 최고의 상품성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박한우 사장은 "기아차의 혁신과 디자인의 상징이 바로 K5였다"며 "신형 K5는 디자인 정체성을 유지 발전시킨 한국 중형 세단의 새로운 기준이자 완성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기아차는 신형 K5를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다시 한 번 강렬한 인상을 보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신형 K5의 가격은 각각 2.0 가솔린 기준(▲디럭스 2245만원 ▲럭셔리 2385만원 ▲프레스티지 2520만원 ▲노블레스 2685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2870만원), 1.7 디젤(▲디럭스 2480만원 ▲럭셔리 2620만원 ▲프레스티 2755만원 ▲노블레스 2920만원)이며, 1.6 터보모델(▲럭셔리 2530만원 ▲프레스티지 2665만원 ▲노블레스 2830만원), 2.0 터보 모델(▲노블레스 스페셜 3125만원) 2.0 LPI 모델(▲럭셔리 1860만원 ▲프레스티지 2130만원 ▲노블레스 2375만원)로 보다 자세한 제원과 정보는 기아자동차 홈페이지와 각 지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임한별
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4.58상승 19.3410:55 09/27
  • 코스닥 : 1037.78상승 0.7510:55 09/27
  • 원달러 : 1175.70하락 0.810:55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0:55 09/27
  • 금 : 74.77상승 0.6610:55 09/27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정부·여당 특검 수용과 국정조사 실시를 촉구"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與, 언론법 강행처리시 끝까지 투쟁할 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당, 정부·여당 특검 수용과 국정조사 실시를 촉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