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억류 대학생 "불법 입국, 진심으로 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억류 대학생' /사진=MBN뉴스 캡처
'북한 억류 대학생' /사진=MBN뉴스 캡처

'북한 억류 대학생'

북한에 억류 중인 한국 국적 미국대학생 주원문(21)씨가 "북한에 불법 입국하면서 법을 어긴 사실을 충분히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말했다.

주원문 씨는 14일 평양에서 열린 외신 상대 기자회견에서 "매일 운동을 하고 여가시간에 책도 읽으며 건강하게 좋은 사람들속에서 잘 지내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주 씨는 "미국에서 들었던 북한에 대한 이야기들이 진실인지 거짓인지 정말로 확인해보고 싶다"며 "비록 판결을 기다리는 범죄자지만 북한의 현실을 내 눈으로 돌아볼 수 있도록 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김일성종합대학을 참관해 대학생들도 만나고 평양지하철도와 다른 교통운수시설들도 돌아보며 길가에서 평양시민들도 만나보고 싶다. 북한에서의 생활을 체험해보고 시민들의 생활도 알고 싶다"며 "미국의 언론들에서 보던 북한과 대비해 조선에 대한 내 나름의 정확한 표성을 갖고 싶다"고 호소했다.

이어 "가족들에게 내가 건강하다고 말하고 싶다. 어서 빨리 집으로 돌아가고 싶으며 그들에게 너무 걱정하지 말라고 이야기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491.52상승 22.8711:10 01/27
  • 코스닥 : 740.93상승 1.9911:10 01/27
  • 원달러 : 1230.70보합 011:10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1:10 01/27
  • 금 : 1930.00하락 12.611:10 01/27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산업부 이창양 "산업혁신으로 위기 돌파"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