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업체들, "성인 콘텐츠로부터 청소년 보호하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온라인을 통해 음란광고나 성인 콘텐츠 등이 청소년들에게 무차별적으로 노출 되고 있다.

이에 따라 성인 콘텐츠를 직접적으로 다루고 있는 웹툰사이트들이 대응에 나섰다.

탑툰은 지난 주부터 성인과 비성인 컨텐츠 완전 분리 관리 및 성인인증 기능이 강화된 자사 사이트에 대한 홍보에 나섰고, 레진코믹스도 청소년 보호를 위해 성인 컨텐츠 별도 관리와 썸네일 차단 등 차별화된 대책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같은 웹툰 업체인 엠툰은 성인 컨텐츠에 대한 성인 인증이 없는 사이트에 서비스 및 홍보를 금지하고 상시 모니터링을 통한 불법적 무단 유포와 악용에 대한 대책을 내놓는 한편, 청소년 인기 만화와 같은 맞춤형 컨텐츠도 약속했다.

한편 각 업체는 청소년 보호를 위한 대책을 강화하는 한편, 언론사 인터뷰를 통해 청소년 보호를 위해 방통위 심의 기준을 적극 준수하고 청소년 보호에도 앞장 서겠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0.00보합 0: /
  • 코스닥 : 0.00보합 0: /
  • 원달러 : 1300.80상승 1.1: /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 /
  • 금 : 1815.20상승 55.3: /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코엑스 아쿠아리움, 산타마을 놀러온 '인어공주'
  • [머니S포토] 원희룡 '철도노조 파업대비 현장점검 위해'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