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 은행 영업 재개… 대량인출 사태 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리스은행. /사진=뉴스1 DB
그리스은행. /사진=뉴스1 DB
리스 은행이 20일(현지시각) 문을 연다. 부채 위기로 지난달 29일부터 영업을 중단한지 3주 만이다. 유럽연합의 금융 지원이 이어지면서 그리스 경제가 정상화의 길로 접어들 전망이다.

외신에 따르면 그리스가 유럽연합(EU)과 3차 구제금융 협상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유럽중앙은행(ECB)은 그리스 시중은행들에 대한 긴급유동성지원(ELA) 한도를 9억 유로 늘려주기로 결정했다.

하루 60유로로 제한됐던 예금인출 한도액은 일주일에 420유로로 변경됐다. 한꺼번에 과도한 현찰이 빠져나가 은행 부도가 일어나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다.

그러나 그동안 영업중단 기간 동안 돈을 찾지 못했던 고객들이 대거 인출할 경우 큰 혼란이 예상된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