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큐셀, 인도서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 건설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성우 한화큐셀 대표
사진=머니투데이
남성우 한화큐셀 대표 사진=머니투데이
한화큐셀이 인도에서 148.8MW에 이르는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고 70MW의 모듈 공급 계약도 체결하는 등 인도 태양광 시장 개척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한화큐셀은 인도의 신재생에너지 회사인 리뉴파워와 공동으로 인도 현지에 합작법인을 세우고 인도 중부의 텔랑가나 주(Telangana)의 2개 지역에 총 148.8MW의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태양광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전기는 약 25만 명이 사용할 수 있는 규모다. 인도의 5만3000가구가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에 해당한다. 한화큐셀은 다음 달 내에 공사에 착수해 올해 말까지 발전소 건설을 모두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또 최근 인도 아다니그룹(Adani Group)에 70MW 모듈을 공급하는 계약도 체결했다. 한화큐셀이 공급하는 모듈은 아다니그룹이 2016년 2월까지 인도 남부의 타밀나두 주(Tamil Nadu州)에 건설하는 태양광 발전소에 전량 사용될 예정이다.

남성우 한화큐셀 대표는 “향후 가파른 성장세가 예상되고 있는 인도 태양광 시장에서 2건의 대규모 계약을 성사시킴으로써 인도 태양광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하게 됐다"며 "이를 기반으로 인도 태양광 시장에서 역량을 강화해 점유율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인도 모디 정부는 2020년까지 100GW의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하겠다고 발표하는 등 태양광 분야에 많은 관심을 두고 있다.

셀 생산분야 세계 1위의 위상을 바탕으로 글로벌 태양광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한화큐셀은 이번 인도 다운스트림 사업 진출로 일본·미국·유럽·중국 등에 집중되어 있던 기존 사업영역을 신흥시장까지 확대함으로써, 명실상부한 글로벌 태양광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하게 됐다.

한편 이번에 한화큐셀과 함께 148.8MW 규모 태양광 발전소 건설에 참여하는 리뉴파워는 골드만삭스, 아시아개발은행으로부터 투자유치를 받은 신재생에너지 관련 민자발전 분야 선두기업이다. 70MW 모듈 공급계약을 체결한 아다니그룹은 인도의 민간 화력발전 분야 1위 업체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8:0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