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고속, 피서철 ‘광주~해수욕장 3곳·영암 물놀이장’ 노선 운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호고속(대표이사 이덕연)이 본격적인 피서철을 맞아 광주에서 유명 해수욕장(대천, 명사십리, 가마미), 영암 기찬랜드를 잇는 노선을 운행한다. 

우선 지난 17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운행하는 광주~대천해수욕장 노선은 1일 2회 광주에서 오전 11시오후 2시10분 대천에서 오후 2시20분, 오후 5시40분 각각 출발하며 이용요금은 1만3900원이다. 

광주~명사십리 노선은 오는 25일부터 8월 16일까지 운행된다.

1일 4회 광주에서 오전 7시50분, 9시35분, 10시30분, 낮 12시30분에 출발하며, 중간에 해남, 원동, 완도를 경유한다.

명사십리발 버스 출발 시간은 오전 11시30분, 오후 1시, 오후 2시30분, 오후 4시이며, 소요시간은 2시간20분, 요금은 1만6900원이다. 

광주~가마미해수욕장 노선도 오는 25일부터 8월 16일까지 운행된다.

광주에서는 1일 3회 오전 8시35분, 10시50분, 오후4시에 버스가 출발하며, 중간에 송정, 문장, 영광, 법성, 홍농을 경유한다. 

가마미해수욕장발 버스 출발시간은 오전 10시25분, 오후 1시5분, 오후 5시45분이며, 소요시간은 1시간35분, 이용요금은 7900원이다. 

금호고속은 이와함께 물놀이장을 찾는 고객을 위해, 이 달 25일부터 8월 16일까지 광주~영암노선이 기찬랜드를 경유하도록 했다.

광주발 버스의 출발시간은 오전 8시50분, 오후 1시, 오후 3시20분이며, 영암발 버스 출발시간은 오전 10시30분, 오후 2시30분, 오후 4시50분이다.

소요시간은 1시간이며, 요금은 6900원이다.  

금호고속 관계자는 “휴가철을 맞아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만큼, 고객 편의 차원에서 노선을 개통하게 됐다”며 “많은 분들이 편하고 즐거운 휴가를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타문의는 금호고속(062-360-8114)으로 하면 된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