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경찰 "실험 결과 같은 것"… 전병헌 "지록위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사진=전병헌 의원 블로그
'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사진=전병헌 의원 블로그
'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경찰이 자살한 국가정보원 직원의 차량이 다르다는 의혹에 해명했지만 의심은 쉽사리 가라앉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23일 '국정원 변사자 차량 분석결과 브리핑'을 갖고 해당 직원이 탔다는 마티즈 승용차의 자살현장 사진과 도로위 사진에서 번호판 색깔 등이 다르다는 의혹과 관련, 해당 동영상 분석 및 재연실험을 한 결과 같은 차량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경찰은 "(도로위 사진의 실제 CCTV) 녹화 당시 시각은 사건 당일 오전 6시18분과 22분이며 빛이 반사돼 변사자가 운행하던 차량의 번호판이 하얗게 보이는 것은 일시적인 착시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의혹을 제기했던 전병헌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국정원 요원 마티즈 차량 번호판 색깔이 다르다는 것에 대한 한밤 경찰 해명은 ‘지록위마’라는 고사를 떠올리게 한다"며 "그야말로 ‘지록위백’ 아닌가? 버스정류장 CCTV 속 마티즈는 앞뒤 번호판, 모든 순간 흰색이 확실함에도 녹색이 굴절됐다는 ‘지록위백’"이라고 비판했다.

'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사진=전병헌 블로그
'국정원 직원 마티즈 번호판' /사진=전병헌 블로그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5:30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5:30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5:30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5:30 04/13
  • 금 : 61.10상승 0.1615:30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