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 조현아 상대로 미국서 손해배상소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창진' 

'땅콩회항' 사건의 피해 당사자인 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이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을 상대로 미국에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박 사무장은 23일 미국 뉴욕주 퀸스카운티 법원에 조 전부사장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앞서 조 전 부사장에게 마카다미아를 서비스했던 대한항공 승무원 김도희 씨는 조 전부사장과 함께 대한항공을 상대로도 소송을 진행했다.

박 사무장은 구체적인 조항은 명시하지 않았지만 한국에는 없고 미국에는 있는 '징벌적 손해배상'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징벌적 손해배상을 청구하면 가해자가 손해원금 뿐 아니라 형벌적인 요소로서의 금액을 추가로 배상하도록 돼 있다. 박 사무장이 미국에서 승소할 경우 조 전부사장이 배상해야할 금액은 수백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박 사무장은 조 전부사장에게 폭행과 폭언을 당해 물리적·정신적 피해를 봤다며 근로복지공단에 낸 산재신청이 받아들여졌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8:03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8:03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8:03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8:03 04/14
  • 금 : 61.58상승 0.4818:03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