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모자는 없어도 수지백은 있다’ 수지, ‘빈폴액세서리’ 광고 촬영 현장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수지모자’는 없어도 ‘수지백’은 있다.


제일모직의 빈폴액세서리는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수지와 함께한 가을 시즌 광고 촬영 현장의 비하인드 컷을 28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지는 고혹적인 눈빛과 섹시한 자태를 뽐내며 가을 여신으로 강림했다. 수지를 더욱 아름답고 빛나게 한 매력적인 컬러의 핸드백은 빈폴액세서리가 이번 가을 시즌 처음 선보일 ‘보니백(Bonnie Bag)’이다.


특히 새들백(Saddle Bag) 스타일의 보니백은 수지가 직접 디자인에 참여해 가죽 소재와 컬러 등에 대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하며 특별한 애정을 담은 아이템이다.


수지는 세련되고 모던한 스타일의 의상은 물론 빈폴액세서리의 보니백과 환상적인 조합으로 감각적인 포즈를 구사했다. 소녀에서 여인까지 다채로운 비주얼로 가을 향기를 물씬 풍기며 여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image
<사진=빈폴액세서리 제공>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