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향군인회 노조 "보훈처 특별감사, 매우 실망스럽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재향군인회 노조'
'재향군인회 노조'
'재향군인회 노조'

국가보훈처의 재향군인회(향군) 특별감사가 조남풍 회장(77·육사 18기)의 회장 선거과정 당시 금품 살포 의혹에 대해서는 이뤄지지 않아 '부실'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향군 노조가 "매우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향군 노조는 28일 입장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히며 "보훈처는 향군 내부직원들의 진정서를 6월 11일 접수했음에도 15일 뒤에야 감사에 착수했다"고 보훈처의 감사 의지에 의문을 표시했다.

노조측은 조남풍 향군 회장 등의 비위 건에 대한 검찰 수사를 요청하는 진정서를 청와대에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059.79하락 26.1110:45 01/18
  • 코스닥 : 962.57하락 1.8710:45 01/18
  • 원달러 : 1103.60상승 4.210:45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0:45 01/18
  • 금 : 55.39하락 0.3110:45 01/18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김종인과 주호영
  • [머니S포토] 69차 최고위 주재하는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 시청하는 민주당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