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S/S 가장 많이 팔린 속옷 색상은 '블랙'…볼륨라인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5 S/S 가장 많이 팔린 속옷 색상은 '블랙'…볼륨라인 강세
원더브라 오프라인 매장에서, 2015년 가장 많이 팔린 제품은 퍼펙트 볼륨 블랙 칼라로 나타났다.

원더브라(Wonderbra)는 최근 전국 오프라인 샵의 판매 현황을 조사하여, 지역별, 상권별로 판매 현황의 특징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2015년 S/S 시즌에 원더브라 고객에게 가장 선호된 제품 칼라는 블랙과 베이지, 그리고 그레이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가장 선호된 제품은 퍼펙트 볼륨 브라(Perfect Volume Bra)로 밝혀졌다.

가장 선호된 제품으로 꼽힌 퍼펙트 볼륨 브라는 기존 패드보다 3cm가 더 늘어난 볼륨패드로 극강의 볼륨감을 선사해 주는 것이 특징. 원더브라 매장은 20대의 젊은 고객이 주를 이루고 있어, 젊은 여성들의 볼륨라인에 대한 인기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는 원더브라측의 설명이다.

지역별 선호된 칼라는, 전체적으로는 블랙과 베이지 계열의 스킨 컬러가 대중적으로 사랑 받았으며, 블랙과 베이지를 제외 하면, 서울권은 블루와 그레이 상품이 주로 인기를 끈 반면, 대구, 부산, 울산은 네이비 블루와 핫핑크 계열의 칼라도 인기를 끌었다.

원더브라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는 엠코르셋의 조혜선 상무는 “S/S 시즌은 가벼운 옷차림의 영향으로 여성들이 이너웨어에 신경을 많이 쓰는 시기이므로, 가슴의 볼륨을 살려주는 풀커버리지 제품을 많이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 또한, 최근에는 젊은 층을 시작으로 속옷 노출에도 과감해지는 경향이 있어, 젊은 층이 많이 찾는 강남 매장의 경우에는 애니멀 프린트나 핫핑크 등의 컬러가 인기를 끌기도 한다”며 지역별로 고객의 성향에 따라 선호되는 제품이 각각 다르다고 설명했다.

한편, 원더브라는 타임스퀘어, 명동, 가로수길, 강남, 코엑스 등 전국적으로 52개 매장을 오픈하였으며, 7월 28일 용인대점, 8월 6일 포항점을 추가로 오픈하는 등 오프라인 매장을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 원더브라의 매장 정보는 엠코르셋(Mcorset)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제공=엠코르셋>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