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우편번호 시행, '6자리→5자리'로 배달서비스 획기적 개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 우편번호 시행. /사진=우정사업본부
새 우편번호 시행. /사진=우정사업본부
'새 우편번호 시행'

8월 들어 새로운 우편번호가 시행됐다. 

우정사업본부는 8월 1일부터 국가기초구역을 기반으로 기존 6자리에서 한자리를 줄여 '5자리' 새 우편번호를 시행 중이다. 

새 우편번호는 서울부터 제주까지 순차적으로 부여됐으며, 5자리 중 앞 3자리로 시·군·자치구를 구별하고 뒤 2자리는 연번으로 부여됐다.

앞서 우정사업본부는 새 우편번호가 도로명주소 체계에 적합하며, 도로명주소와 새 우편번호를 사용하게 될 경우 우편물 배달서비스가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2483.64상승 31.9318:05 02/08
  • 코스닥 : 779.98상승 7.1918:05 02/08
  • 원달러 : 1260.10상승 4.818:05 02/08
  • 두바이유 : 80.46상승 2.118:05 02/08
  • 금 : 1884.80상승 5.318:05 02/08
  • [머니S포토] 이상민 행안부 장관 탄핵소추안 가결…'헌정사상 첫 장관 탄핵'
  • [머니S포토] 대장동 첫 선고 김만배 무죄, 곽상도·남욱 '불법 정치자금' 및 공여에 각각 벌금형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이상민 행안부 장관 탄핵소추안 가결…'헌정사상 첫 장관 탄핵'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