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단수,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 중단…주민 불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청주시 단수,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 중단…주민 불편
주 단수'

충북 청주시 일부지역에서 12시간 이상 수돗물 공급이 중단돼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2일 청주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30분쯤 청주시 지북정수장 인근에 매설된 지름 800㎜, 900㎜ 상수도관 이음부에서 누수가 발생했다.

이 때문에 상당구 금천·대성·수동·용암·용정동, 청원구 율량·주중동 등 1300여 가구에 수도공급이 중단됐다.

특히 사고 발생지점은 전날 수도관 교체 공사를 한 곳으로 1일 오후 5시쯤부터 상당구 금천·용암·용정동과 청원구 율량동 등에 수돗물 공급이 원할치 않아 이들 지역 주민들은 12시간 이상 불편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시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뉴스1> 측에 “지북정수장 인근 수도관 이음부에서 누수가 발생, 물 공급이 중단됐다”며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