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산 사고, 60톤 바위 굴러 떨어져 다리 완파… 사망 1명·부상 2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악산 사고' /사진=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설악산 사고' /사진=설악산국립공원사무소
'설악산 사고'

강원도 설악산에서 60톤 가량의 바위가 굴러 떨어지면서 등산객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2일 오후 3시6분, 강원도 양양군 설악산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용소폭포 인근 흘림골 탐방로 다리 위로 60톤 가량의 바위가 굴러 떨어졌다. 이로 인해 다리가 무너지면서 등산객 1명이 숨지고 2명이 부상을 입었다.

숨진 이씨(60)는 다리 위에 있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부상을 입은 우모(73)씨 등 2명은 강릉지역의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번 낙석 사고의 원인은 장마로 지반이 약해져 산사태가 난 것으로 추정했다.

국립공원관리공단 설악사무소는 6.4km 구간의 탐방로 출입을 통제하고 용소폭포 삼거리를 중심으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