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백 역사만화 '조선왕조실록', 12년만에 전자책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시백 역사만화 '조선왕조실록', 12년만에 전자책 출시
역사만화를 즐겨 보는 독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생겼다. 대하역사만화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박시백 저)을 이제 앱과 전자책으로도 만날 수 있게 된 것.

출판사 휴머니스트(대표 김학원)는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 어플리케이션(이하 조선왕조실록 앱)과 ePUB 전자책을 동시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은 1,893권 888책에 달하는 방대한 국보기록 '조선왕조실록'을 박시백 화백이 20권의 만화로 재탄생시킨 작품으로, 2003년 첫 권 <개국>을 출간한 이래 지금까지 300만 이상의 독자와 만났다.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이 완간된 이후, 스무 권짜리 시리즈이기에 가격과 부피가 부담스럽다는 독자의 의견이 있었고, 전자책 출간 여부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

이에 휴머니스트는 출간 12주년을 맞아 종이책 개정판을 출간함과 동시에 앱과 전자책을 함께 내놓았다고 전했다.

조선왕조실록 앱은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 본책 20권과 인물 사전, 연표까지 전 22권의 전자책을 모두 담았다.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 종이책과 앱, 전자책 기획을 총괄한 휴머니스트 교양만화팀 위원석 편집주간은 “기존에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을 읽었던 300만 독자의 60% 이상이 초중고 자녀를 둔 40~50대 중장년층이었다면, 이번 앱과 전자책 출시는 20-30대 젊은 독자층에게까지 조선왕조실록 열풍과 역사에 대한 관심을 확산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해외에 거주 중인 동포 및 유학생들도 세계적인 기록문화유산인 조선왕조실록을 접할 수 있는 흥미로운 기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읽다가 궁금하면 인물 사전으로 바로 검색

조선왕조실록 앱은 기능과 디자인 면에서 전자책과 종이책의 장점을 모두 살렸다. 앱에서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 1권을 읽다가 ‘태조’가 등장했던 부분이 궁금하면 본문 검색 기능을 통해 태조가 나온 페이지들을 한눈에 모아 볼 수 있는것.

‘정도전’이라는 인물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을 경우 인물 검색을 클릭해 정도전을 입력하면 인물 사전에 수록된 정도전에 관한 설명이 노출된다.

또한 조선왕조실록 앱을 이용하는 독자들은 언제 어디서나, 기기에 상관없이 자유롭게 독서를 즐길 수 있다. 집에서 아이패드로 전자책을 읽다가, 밖에서 갤럭시 스마트폰으로 읽던 부분을 그대로 이어서 감상할 수 있는 것.

클라우드 기능을 도입하여 iOS 기기와 안드로이드 기기 간의 자유로운 연동이 가능하다. 이 뿐만 아니라 주로 스마트폰의 작은 화면에서 전자책을 감상하는 독자들을 고려해 읽기 방식을 다양화하여, 이용자가 직접 자신에게 맞는 방식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이 만화임을 감안해 웹툰처럼 세로 스크롤로 볼 수 있는 방식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조선왕조실록 앱은 구글 플레이 스토어(http://bit.ly/1Sf0pfC)와 애플 앱스토어(http://apple.co/1gleyqG)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도서는 앱 내에서 유료로 구매해 이용할 수 있다. 전자책은 각 온라인 서점에서 구입 가능하다.

<이미지제공=휴머니스트>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