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지놈, '포스트게놈 다부처 유전체사업' 주관기관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녹십자 유전체분석 부문 자회사인 ㈜녹십자지놈(대표 박복수)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포스트게놈 다부처 유전체사업의 “응급상황 사전 예측을 위한 의사결정 지원시스템 개발” 과제의 주관기관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과제는 차세대 염기서열분석기(Next-generation sequencing) 기반의 진단시약 및 통합분석 솔루션 개발을 통해 국내 최초의 유전체 정보를 이용한 응급상황 사전 예측 시스템을 개발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유전체 맞춤 의료실현을 달성하여 국민보건 향상 및 세계 시장에의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본 과제는 ㈜녹십자지놈이 주관으로 녹십자엠에스, 울산대 산학협력단과 공동으로 진행하게 되며, ㈜녹십자지놈은 2015년 8월1일부터 2019년 7월 31일까지 향후 4년간 정부출연금 약 20억원을 지원받아, 응급상황을 초래하는 유전질환을 미리 예측할 수 있도록 진단시약 허가 및 분석솔루션 개발을 완료하여 의사결정 지원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에 ㈜녹십자지놈 박복수 대표이사는 “이번 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했을 때, 유전성 질환 및 신경발달장애 등의 진단 및 사전 예측에 적용이 가능하여 국민 건강에 크게 기여하고 나아가 사회적 의료비용 부담을 경감시킬 수 있을 것”이라며, “대규모 국책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당사의 인간유전체분석 기술력이 국내 최고수준임을 명실공히 인정받은 것으로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와 성과로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포스트게놈 다부처 유전체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ㆍ해양수산부ㆍ미래창조과학부ㆍ산업통상자원부ㆍ보건복지부ㆍ농촌진흥청 등의 관계부처가 공동으로 추진 중이며 유전체연구 전 분야에 걸쳐 2014년부터 8년간 국고 5788억원이 투자될 대규모 프로젝트이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