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영 임신, 태어나기전에 상상해보는 '원빈주니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나영 임신, 태어나기전에 상상해보는 '원빈주니어'
'이나영 임신'


배우 원빈과 이나영 부부가 임신 소식을 전한 가운데 이들의 2세의 외모도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6월 SBS '한밤의 TV 연예'에서는 원빈 이나영의 가상 2세 모습을 공개돼 관심이 쏠렸다.

사진 속 원빈 이나영의 가상 2세 모습은 또렷한 이목구비와 아기자기한 미모를 뽐내는 등 단점만 닮아도 평균 이상이었던 것으로 눈길을 끌었다.

앞서 3일 원빈 이나영 소속사 측은 "이나영 원빈은 얼마 전 평생을 함께 할 연을 맺었다. 축하해주신 많은 분들 덕분에 또 한 번 좋은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쁜 마음이다"며 "서로를 배려하며 여느 부부와 다를 것 없이 신혼 생활을 보내고 있던 이나영 원빈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고 2세 소식을 알렸다.

이어 "사랑하는 연인을 넘어 믿음을 나누는 하나가 된 두 사람은 작품 활동은 물론이고 인생의 소중한 계획들을 차근차근 함께 해나가던 중 새로운 가족의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SBS 한밤의 TV 연예>


 

  • 0%
  • 0%
  • 코스피 : 3136.12상승 4.2413:08 04/12
  • 코스닥 : 996.41상승 7.0213:08 04/12
  • 원달러 : 1125.10상승 3.913:08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3:08 04/12
  • 금 : 60.94하락 0.313:08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