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출구조사 무단사용' 혐의… 검찰, 수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석희' /사진=뉴스1
'손석희' /사진=뉴스1

'손석희'


검찰이 지상파 방송 3사의 출구 조사 결과를 무단 사용한 혐의로 고소된 손석희(59) JTBC 보도부문 사장에 대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다.

5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해당 사건을 첨단범죄수사2부(부장검사 김영기)에 배당했다.

검찰 관계자는 "사건 기록을 처음부터 검토하고 있다"며 "관계자 소환 여부를 결정하는 데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29일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지난해 6·4 지방선거 때 KBS·MBC·SBS 등 지상파 방송3사의 출구조사 결과를 사전에 입수, 무단사용한 혐의(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에 대해 손 사장 등 JTBC 관계자 6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경찰 조사 결과 손 사장 등 JTBC 관계자는 방송 3사가 24억원의 비용을 들여 지방선거 결과 예측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으면서 조사용역기관 관계자로부터 결과 자료를 얻어 방송에 내보낸 것으로 드러났다.

손 사장은 미리 입수한 예측 조사 결과를 토대로 방송을 준비한다는 사실을 보고받은 뒤 관련 사항을 구체적으로 지시한 것으로 조사됐다.

방송 3사는 지난해 8월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며 JTBC를 고소했다. 이에 대해 JTBC 측은 "처음부터 인용보도한 것이라 문제가 없다"며 "지상파에서 방송이 된 다음 방송했고 출처도 분명히 밝혔다. 자료를 미리 입수한 것은 맞지만 그 과정에서 불법·탈법 행위는 없었다"고 반박했다.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