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발칙한 해석으로 예수를 만나다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연] 발칙한 해석으로 예수를 만나다

<오페라의 유령>, <캣츠>, <에비타> 등의 작품을 만들어낸 브로드웨이의 거장 앤드루 로이스 웨버에 의해 탄생한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가 2년만에 돌아왔다.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는 스토리, 음악성, 연출 등 모든 면에서 파격적인 작품이다. 수 천년동안 신성화 되어온 예수의 옷을 한 꺼풀 벗겨내고 상상조차 하지 못한 해석을 해낸다.

1971년 브로드웨이 초연 때부터 신성모독이라는 비난이 꾸준히 제기돼 왔지만, 40년 넘게 전 세계에서 사랑받고 있다. 전 세계 1억5000만명이 관람한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는 거룩한 예수의 수난을 요란한 록 음악으로 풀어낸 역발상 뮤지컬이다.

이번 공연은 보다 발칙하고 파격적으로 원작을 재해석했다. 지저스가 죽음으로써 메시아가 되는 길을 스스로 선택했다는 데 초점을 맞췄다. 지저스의 간절한 부탁에 못 이겨 배신자가 된 유다는 죄책감에 스스로 목숨을 끊는다. 지저스와 유다의 갈등이 부각되면서 극적 탄력이 더해졌다. 지저스역에 박은태와 마이클리, 유다역에 윤형렬, 한지상, 최재림이 캐스팅됐다.

9월13일까지
샤롯데 시어터.

☞ 본 기사는 <머니위크>(www.moneyweek.co.kr) 제396호에 실린 기사입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5:30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5:30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5:30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5:30 01/25
  • 금 : 55.20하락 0.2915:30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