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농약사이다 피의자, 살인 및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기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상주 농약사이다' /사진=뉴스1
'상주 농약사이다' /사진=뉴스1

'상주 농약사이다'

대구지검 상주지청은 13일 '농약 사이다 사건'의 피의자 박모(83)씨에 대해 살인 및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해 구속기소했다.

검찰은 박씨의 거짓말탐지기 조사와 행동·인지심리 분석 조사 결과를 토대로 박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당시 박씨의 거짓말탐지기 조사 결과 '사이다 병에 농약을 넣은 사실이 없다'는 박씨의 진술이 '허위'로 밝혀졌던 바 있으며, 검찰은 이외에도 경찰 수사에서 발견된 용의점과 증거 등을 종합해 박씨를 구속기소했다.

경찰 수사과정에서 박씨의 옷과 스쿠터 등에 살충제 성분이 검출됐으며, 박씨의 주거지에서도 살충제 성분이 든 자양강장제 빈 병이 발견돼 범행의 유력 증거로 파악됐다.

범행 동기로는 사건 장소인 마을회관에서 박씨가 피해 주민들과 화투를 치던 중 한 할머니와 큰 다툼이 있었다는 것이 부각됐다.

검찰 측은 "현재 의식을 회복한 피해 할머니들의 진술과 기존에 밝혀진 증거자료 등을 보강해 정확한 범행동기를 입증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