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56%, "술 취해 옛 연인에게 연락, 가장 후회되는 행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혼남녀 56%, "술 취해 옛 연인에게 연락, 가장 후회되는 행동"
많은 미혼남녀가 이별 후‘술에 취해 연락했던 경험’을 후회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 ‘마음이 없음에도 전 연인의 연락을 받아줬던 행동’이 서로에게 좋지 않은 결과를 초래했다고 답했다.

결혼정보회사 가연(www.gayeon.com)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연인과 이별 후 가장 후회되던 행동은?’이라는 주제의 설문 결과를 18일 발표했다.

이 설문조사는 미혼남녀 627명(남 314명, 여 313명)을 대상으로 실시되었다.

이들에게 ‘이별 후 연인에게 했던 행동’ 중 가장 후회하는 일에 관해 물은 결과 무려 56.5%의 응답자가 ‘술 취해서 연락’했던 행동을 가장 후회한다고 꼽았다.

다음으로는 21.1%의 응답자가 ‘자존심 버리고 잘못했다고 빌기’를, 13.9%가 ‘집착하고 계속 연락하기’를 손꼽았다. 5.1%는 ‘울고불고 떼쓰던 경험’을 후회한다고 답했다.

이를 종합해보면 90% 이상이 연인과의 재회를 위해 노력했던 일들을 후회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노력했던 일들이 지나고 보니 후회됐던 것.

이밖에도 ‘집 앞에서 무작정 기다리기’, ‘사귈 때 쓴 돈 생색내거나 선물한 물건 돌려달라고 말하기’, ‘전 연인의 친구들에게 연락하기’, ‘연인에게 상처 주는 말하기’ 등의 의견도 자리했다.

그렇다면 이별 후 했던 행동 중 ‘내 스스로에게 창피했던 행동’에는 무엇이 있을까?

36.8%의 응답자는 ‘페이스북이나 카카오톡 프로필을 변경’했던 경험을 이별 후 내 스스로에게 가장 창피했던 일로 생각했다. 이별 문구를 적어놓는 등의 방식으로 심경을 표시하거나, 이별 사실을 공개하는 등의 행동이 돌이켜보니 창피했다는 것.

또 29.8%의 응답자는 ‘번호를 차단해놓고 스팸 메시지함을 들락거리던 행동’이, 16.3%는 ‘페이스북 등 전 연인의 SNS를 염탐하던 것’이 창피했다고 밝혔다.

‘친구들에게 전 연인의 치부를 밝히고 험담했던 일(10.2%)’ 역시 창피했던 행동 중 하나로 손꼽혔다. 이밖에도 ‘헤어질 때 쿨한 척 잡지 않았던 것’, ‘전 연인 때문에 급하게 연애했던 일’ 등도 순위에 올랐다.

마지막으로 ‘이별 후 서로에게 좋지 않은 결과를 초래했던 행동’에 대해 질문한 결과 무려 57.3%가 ‘마음이 없었지만 오는 연락을 받아줬던 행동’을 꼽았다. 이들은 ‘무시할 수 없었다’는 이유로 미련이 남은 상대의 연락을 받아준 것이 결국 모두에게 상처만 남겼다고 기억했다.

또 32.5%는 ‘이별의 이유를 깊게 생각하지 않고 잡아놓고, 다시 사귄 것을 후회했던 일’을 옳지 못했던 행동이라 답했다. 이밖에도 ‘이별 후 아무렇지 않은 듯 안부를 물었던 행동(10.2%)’도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조사를 담당한 가연 홍보팀은 “사랑은 시작도 중요하지만 끝맺음도 매우 중요하다”며 “어쩔 수 없이 이별을 선택하더라도 마지막까지 서로간의 예의를 지키는 것이 좋은 기억으로 남을 수 있는 방법”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제공=가연>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