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비, "아기책, 뭐가 좋은지 모르겠다면, 베스트셀러 참고하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비, "아기책, 뭐가 좋은지 모르겠다면, 베스트셀러 참고하세요"
유아 서적 전문 출판사 ㈜애플비(www.applebeebook.co.kr)는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28회 베페 베이비페어’를 앞두고 어떤 책을 구매해야할지 고민하는 새내기맘을 위해 인기 아기책을 공개했다.

지난해 가장 인기를 끈 애플비 아기책 순위는 ▲ <콧구멍을 후비면(번역 그림책)> ▲ <한국을 빛낸 100명의 위인들(역사 그림 사운드북)> ▲ <생각놀이 느낌놀이 3세 한글(워크북)> ▲ <공룡 모형과 함께 배우는 공룡백과(토이북)> ▲ <아기 초첨책 4권 세트(토이북)> 순으로 그림책, 사운드북, 토이북, 워크북 등 도서의 종류와 상관없이 골고루 인기를 얻었다.

가장 많이 팔린 <콧구멍을 후비면>은 유아기 생활습관을 길러주는 도서로 애플비가 2006년 국내에 출간하며 9년 동안 꾸준한 인기를 얻어왔다. 2014년 한 해 동안 단권으로 약 4만부의 판매실적을 달성했으며, 최근 후속작 <똥을 누지 않으면>이 출간되며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그 외에도 2015년 최근에는 <랄랄라 전화 놀이(사운드북)>, <리틀 프린세스 소피아 매직스티커북(디즈니 스티커북)> 등 신간위주의 판매가 높은 편이었다. 그리고 단순한 학습을 위한 도서보다는 사운드북, 토이북 등 아이들이 놀이하듯 읽을 수 있는 책 구매가 늘고 있는 추세였다.

애플비 마케팅 담당 김현수팀장은 “일반소설도 4만부를 판매하기 쉽지않은 국내 도서시장에서 아기책으로 4만부를 판매했다는 것은 그만큼 엄마들에게 애플비의 유아서적이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것”이라며, “이번 베스트셀러 Top5 발표를 통해 ‘제 28회 베페 베이비페어’에서 보다 쉬운 선택을 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4.25상승 42.9118:01 12/01
  • 코스닥 : 891.29상승 5.1818:01 12/01
  • 원달러 : 1106.20하락 0.318:01 12/01
  • 두바이유 : 47.88하락 0.3718:01 12/01
  • 금 : 47.02하락 0.1118:01 12/01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 [머니S포토] 빌보드 새역사 쓴 'BTS' 30세까지 병역 연기 가능…병역법 개정안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민주당 동남권 신공항 추진단 화상간담회
  • [머니S포토]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이웃사랑 성금 전달'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