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지게차 사고, 운전자 불구속 입건… 청원 화장품제조공장 어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JTBC 뉴스 캡처
/자료=JTBC 뉴스 캡처
'청주지게차 사고'

지난달 청주의 한 화장제조공장에서 지게차에 치여 숨진 30대 근로자 사망사고와 관련해 경이 수사에 착수했다.

청주 청원경찰서는 19일 작업 중 동료를 치어 숨지게 한 지게차 운전자 A(37) 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이 회사 대표와 팀장 등을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에 있는 이 화장품제조공장에서 작업하던 B(35) 씨가 A씨가 몰던 지게차에 치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신고를 받은 119구조대는 사고 발생 7분 후 현장에 도착했지만, 회사 측에서 자신들의 지정병원을 부르겠다며 구조대를 돌려보낸 것로 알려졌다.

정병원 구급차 도착도 지체되면서 결국 이씨는 회사 승합차에 실려 공장 인근 종합병원을 두고 2배나 멀리 떨어진 지정병원으로 옮겨졌다. 

그러나 이 지정병원은 정형외과 전문 병원으로 장기 손상을 치료할 능력이 없어 이씨는 다시 인 다른 종합병원으로 이송됐다. 시간이 지체되면서 이씨는 다발성 장기 손상에 따른 복부 내 과다출혈로 결국 사망했다.


 

  • 0%
  • 0%
  • 코스피 : 2422.70하락 10.6909:18 11/30
  • 코스닥 : 722.70하락 4.8409:18 11/30
  • 원달러 : 1328.20상승 1.609:18 11/30
  • 두바이유 : 80.96상승 4.2809:18 11/30
  • 금 : 1748.40상승 8.109:18 11/30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 [머니S포토] 주유소 곳곳 유류 품절... 바닥난 '휘발유'
  • [머니S포토] 화물연대 운송 거부 지속에 결국 칼빼든 정부
  • [머니S포토] 김기록 대표 '코리아센터 합병과 전략 발표'
  • [머니S포토] 이창양 장관 "IRA로 인한 수혜는 극대화, 부담은 최소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